인도자 : 박금숙  /  섬김이 : 장영찬